2020.07.13 (월)

  • 흐림21.8℃
  • 흐림백령도20.3℃
  • 비북강릉18.6℃
  • 비서울19.4℃
  • 비인천18.9℃
  • 비울릉도17.8℃
  • 비수원19.1℃
  • 흐림청주21.2℃
  • 비대전18.8℃
  • 비안동19.1℃
  • 비포항19.4℃
  • 비대구19.4℃
  • 비전주21.0℃
  • 비울산19.9℃
  • 비창원19.5℃
  • 흐림광주23.4℃
  • 비부산20.1℃
  • 흐림목포24.0℃
  • 비여수19.3℃
  • 구름많음흑산도24.1℃
  • 비홍성(예)19.8℃
  • 구름많음제주30.4℃
  • 박무서귀포24.5℃
철원 화지마을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개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단체

철원 화지마을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개소

22일 오후 2시 신축 현장지원센터 교육동(꽃지뜰)에서 개소식 개최
도시재생대학 1기 개강식도 함께 열려

보도자료(도시재생지원센터 개소식)1.JPG

 

보도자료(도시재생지원센터 개소식)2.JPG

 

보도자료(도시재생지원센터 개소식)3.JPG

 

철원 화지마을 도시재생뉴딜사업의 거점공간이 될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가 22일 오후 2시 개소식을 갖고 화지마을 주민들과 더욱 밀접한 소통을 시작했다.

 

국비와 지방비가 투입되어 조성된 도시재생 거점공간은 철원농협 창고로 이용되던 공간을 리모델링하여, 주민 휴게실과 현장지원센터 사무공간이 결합된 사무동 1동과 각종 교육사업과 주민활동을 지원할 수 있는 교육동(꽃지뜰) 1동으로 구성하고 있다. 화지리 중심부에 위치하여 원활하고 밀접한 사업 진행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행사에는 이현종 철원군수 및 도내 도시재생 관련 인사는 물론 화지리 주민들이 참여하여 센터의 개소를 알리는 현판식과 센터 라운딩 등에 참석했다.

 

개소식에 이어 오후 4시부터는 “피어나는, 화지마을 도시재생대학 1기”개강식을 개최하고 첫 강의가 시작됐다. 이번 1기 도시재생대학은 주민의 역량을 강화고 마을 활동가를 발굴하기 위한 ‘도시재생이론 기초’과정과 주민 아이디어의 현실화를 위한 ‘주민공모사업 워크숍’등 2개 과목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화지마을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는 지난 1월 윤영조 강원대 생태환경디자인학과 교수를 센터장으로 위촉하고 직원 3명을 채용하여 노후담장개선 및 집수리사업, 화지마을정원학교, 주민참여 마을 가드닝 등 지역사회에서 다양한 활동을 해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